2019.01.31 23:13

임신과 분만의 특성

조회 수 178 추천 수 0 댓글 0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

임신은 수정에서 분만까지 40주이며 3개의 분기로 나누어 지고 각 분기마다 3가지의 특징적인 변화가 있다.

2011100602329_0.jpg

 

임신

1분기(0~12주)

1. 자궁에서 수정 7~10일 후 수정된 난자가 착상됨.

2. 메스꺼움을 느끼거나 구토를 할 수 있으며 자주 피곤해 하고 소변의 횟수가 잦아진다.

3. 유방이 커진다.

4. 체중증가가 일어난다.(경우에 따라 증가되지 않을 수 있으며 평균적으로 최대 1,455g 정도 증가된다.)

5. 감정 기복이 심해진다.

6. 1분기 말에는 태아의 크기가 6~7cm정도 되고 태아의 체중은 20g정도 나간다.

7. 1분기 말에 태아가 발차기, 머리들기, 삼키기 등을 할 수 있고 심지어 심장도 박동하지만 산모는 이를 느낄 수 없다.

 

2분기(13~26주)

1. 다른 사람이 임신을 했다고 감지한다.

2. 20주쯤 태아의 움직임을 느끼기 시작한다.

3. 좋은 기분을 느끼게 되고 1분기에서 나타났던 오심과 피로가 사라진다.

4. 2분기 말에는 태아의 크기가 19~23cm정도로 자라고 체중은 600g정도 된다.

5. 태아에게 눈썹과 속눈썹, 손톱이 보이기 시작한다.

 

3분기(27~40주)

1. 자궁이 매우 커지고 경우에 따라 규칙적인 수축이 일어난다.

2. 잦은 배뇨, 요통, 다리 부종, 피로, 원인대의 통증, 헐떡임, 변비 등이 나타난다.

3. 출생시 태아는 33~39cm까지 자라고, 체중은 3,400g정도 된다.

 

일반적으로 임신기간은 40주이지만 38~42주까지도 인정된다.

 

분만

분만 하는 순간 3가지의 변화가 일어난다.

그리고 분만전에는 확장과 소실이 일어나는데 이는 자궁목이 열리고 자궁목의 두께가 얇아지는 것을 의미한다.

*참고로 분만에 대해서는 아직 연구가 부족하다.

 

분만1기

분만의 준비를 나타내는 시기이며 대부분의 산모는 엄청난 진통을 느끼며 다음과 같은 단계를 거친다.

1. 자궁목의 확장단계: 자궁목이 0~3cm 확장되고 거의 완전히 소실된다. 자궁의 수축은 자궁목이 열리고 태아를 아래로 밀기 때문에 위아래 방향으로 일어난다.

2. 중간단계: 자궁목이 4~7cm까지 확장되고 수축은 더 규칙적이고 강해진다.

3. 과도기단계: 자궁목이 8~10cm까지 확장되고 확장이 완료된다. 자궁의 수축은 매우 강하며 자주 발생한다.

 

분만2기

2기동안에는 골반바닥의 이완과 늘어나는것도 성공적인 자연분만을 위해 필요하다. 이 단계에서는 다음과 같은 단계를 거친다.

1. 태아내림: 태아가 세상을 향해 나갈 준비를 하기 위해 자세를 바꾼다.

2. 방출: 태아의 앞쪽 어깨가 골반에 있는 두덩결합 아래를 통과하면 나머지 몸도 따라 빠져나온다.

 

분만3기

3기에는 태반이 배출되는 시기이며 분만 후 자궁은 계속 수축되고, 줄어들어서 자궁벽에서부터 태반이 분리되고 방출된다.

이때 자궁의 크기가 감소될 때 태반이 자궁벽으로 부터 분리되고, 혈관이 수축해서 출혈이 감소하고 태아 분만 후 5~30분 사이에 일어난다.

또한 과도한 혈액손실을 막기 위해 자궁의 태반부에서 혈종(피딱지)이 생성되며 분만 후 3~6주간 약간의 출혈이 있을 수 있다.

마지막으로 자궁은 분만 후 3~6주간 지속적으로 수축되고 크기가 작아지지만 임신 전 크기보다 약간 커지게 된다.

 

참고문헌: Carolyn kisner and lynn allen colby - Therapeutic exercise foundations and techniques

키워드

임신전, 준비, 출생, 태아


산과물리치료

출산전/후 자기관리를 위한 물리치료!

  1. 임신과 분만의 특성

    Date2019.01.31 By관리자 Views178
    Read More
Board Pagination Prev 1 Next
/ 1
CLOSE